본문바로가기



페이지 위치

2018 아이디어

수원시민창안대회 > 2018 아이디어


2014 아이디어 공모전 상세보기
아이디어 제목 여자공중화장실 안심 사용을 위한 투명 변기뚜껑 설치
대표자이름 박화영 작성일 2018.07.31 조회수 170
팀명 공모분야 여성친화도시
첨부파일

투명변기뚜껑_웹툰.jpg [22건 다운로드]

아이디어 공모전 상세보기
+ 제안배경
모든 것을 앉아서 해결해야하는 여자는 공중화장실 가는 것이 두려울 때가 많다. 생리적인 현상을 통제할 수도 없는일, 여자에게 화장실은 단순히 대소변을 해결하는 기본 욕구해소 장소 그 이상으로 그 안에서 자신을 재단장하고 새롭게 변신까지 마치는 마법과 같은 공간이다. 그런데, 문화의식이 높아질수록 변기뚜껑을 닫고 물을 내리는 시민들이 많아짐과 동시에 화장실 문을 열었을 때 뚜껑이 닫혀 있는 경우가 많아졌다. (변기뚜껑을 닫고 내리는 이유 : 변기뚜껑을 열어 놓은 채로 물을 내리면 유해세균이 물과 함께 변기에서 최대 6m까지 튀어올라 화장실 곳곳에 퍼져 나오기 때문에 각종 질환의 위험이 있다) 이때 여자들의 심리!!! 뭔가 아직 남아있을 것 같은 불안감이 엄습한다. 그로인해 여자들이 하는 행동 패턴을 3가지로 분류해보니, 1. 옆 칸으로 간다. 1. 물을 먼저 내린 후 뚜껑을 연다 3. 멀찌감치서 발로 뚜껑을 연다. 기존 변기뚜껑 사이에 착탈식으로 투명 변기뚜껑을 간단히 부착하는 것만으로도 사용자의 불안감을 해소할 수 있다고 본다.
+ 기대효과
사용자의 불안감 해소, 절수효과와 함께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쾌적한 공중화장실 환경이 조성될 것으로 기대해 본다. 1. 화장실 이용에 대한 불안감 해소 2. 양변기 사용 1회 평균 물 13리터 소모에 대한 절수 3. 발로 열 경우 변기 오염
+ 실행계획
1. 디자인 - 아름다운 화장실 공모전 통해 시민의견을 수렴한 디자인 선정(사전홍보효과) 2. 시제품 제작 - 시제품 창작터를 통해 다양한 디자인과 재질, 제조원가 등에 대한 고민 후 1차 시제품 제작 3. 홍보 - 화장실 문 안쪽에 홍보 스티커, 화장실 사용에 관련된 재미난 이야기를 주제로 한 웹툰, 수원시 자체 홍보 등 화장실은 한 사람의 문화 척도이자 그 도시의 문화 척도라 생각한다. 아름다운 美 사람 人 美人이 되는 수원시 공중화장실!!! 화장실은 오물을 버리는 곳이 아닌 그곳을 통해 나 자신의 묵은 찌꺼기는 버리고, 새로운 것을 담기위해 내 안에 빈 공간을 만드는 소중한 장소이다. 화장실 변기 뚜껑을 덮고 물을 내려야하는 이유와 화장실을 변기에 넣고 물을 내리다보니 간혹 약한 수압이나 고장으로 인해 내려가지 않을 시 다음 사람을 위해 원래 설치된 기존 흰색 뚜껑을 닫아 변기안에 오물이 있음을 알리는 암묵적인 에티켓메세지가 될 수 있게 화장실 사용에 관해 다양한 방법으로 홍보한다.

닫기

PASSWORD

닫기

PASSWORD

김지성2018.08.01 09:21:03

삭제하기

진짜 좋은 아이디어네요. 물도 아끼고 불안감도 해소해주고~
수원뿐만 아니라 고속도로 및 전국에 설치되면 좋겠습니다.

윤지형2018.08.01 16:49:56

삭제하기

실용적인 생각 같네요~~ 웹툰 덕분에 이해하기가 좀 더 쉬웠습니다~~

정단비2018.08.01 16:52:35

삭제하기

정말 기발한 아이디어네요~ 하루빨리 추진하시기를 기대하겠습니다.

박준희2018.08.01 23:53:28

삭제하기

여심저격!
남자는 전혀 공감못하는!
여자라면 누구나 "나도그래, 그거 어떻게 좀 안돼나?" 했던..
여자들의 감성에 딱맞는 깜찍한 아이디어네요
화장실 문화를 선도하는 수원시에서부터 이런 아이디어 제품을 많이 만들어주셔요~

홍윤희2018.09.07 11:18:50

삭제하기

저만 이런 생각을 하는게 아니었던듯.
그 아이디어를 이렇게 멋지게 적어주셔서 훅 빠져들었습니다.
하루빨리 투명으로 바꾸길 기대하며...
댓글달기 정보 등록하기
* 덧글 삭제 시 필요합니다.
등록하기
2013 아이디어 공모전 이전글과 다음글 보기
이전글 지역공동체가 함께 끄는 ‘폐지 손수레’ 2018.07.31
다음글 우리가 만드는 수원 관광 ‘1인 패키지 투어’ 플랫폼 서비스 구축 2018.07.31

이미지



페이지 맨 위로 이동